• 즐겨찾기 추가
시군협회보
광주시지회
목포시지회
여수시지회
순천시지회
광양시지회
나주시지회
무안군지회
구례군지회
곡성군지회
고흥군지회
보성군지회
화순군지회
담양군지회
장성군지회
장흥군지회
강진군지회
해남군지회
영암군지회
함평군지회
영광군지회
진도군지회
완도군지회
신안군지회
천년고찰 해남 대흥사, 대흥매 만개

“350년 매화나무 환한 꽃등 달았네”

2023년 03월 20일(월) 16:03
천년고찰 해남 대흥사, 대흥매 만개
[대한기자협회 해남군지회 박광일 기자] 땅끝해남의 천년고찰 대흥사의 고매에 매화가 환하게 불을 밝혔다.

해남군 대흥사 적묵당 앞‘대흥매(大興梅)’가 일제히 꽃망울을 터트리며 산사를 은은한 향기로 가득 채우고 있다. 대흥매는 수령 350년 가량으로 추정되는 백매화 나무로 초의선사가 특히 사랑하였다 하여 초의매라고도 불린다.
천년고찰 해남 대흥사, 대흥매 만개

다성(茶聖) 초의선사(1786~1866)는 대흥사 13대 종사로서 선다일여(禪茶一如)의 사상을 주창하며 조선후기 차문화의 중흥을 이끌었다. 당시 직접 창건한 대광명전(동국선원)에 거처하던 초의선사는 1811년 일어난 천불전 화재에서 유일하게 살아남은 매화나무를 대광명전 옆 적묵당으로 옮기고 아껴 보살폈다.

지금에 이른 대흥매는 어른 한아름 크기의 고목으로 기품을 뽐내고 있다. 매년 봄이면 환한 꽃등을 달고, 천년고찰에 빛을 밝히고 있다.

한편, 천기철 사진작가는 “대흥매는 특히 향기가 짙고, 꽃이 눈부실만큼 새하얀 빛을 띠고 있어 호남 5매로 꼽는 이들도 많다”며 “연리지 등 유명한 나무들이 많은 대흥사이지만 초의선사와의 인연 때문에 대흥매를 사랑하는 방문객들이 많다”고 소개했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해남군지회 박광일 기자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해남군지회 박광일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해남군, 불합리한 토지 경계 조정 시범사업 실시
해남군, 아동친화 도시조성 군민 참여 원탁 토론회 개최
해남군, 2023 청렴 라이브 콘서트 개최
해남 포레스트수목원, 2023 땅끝해남 수국축제 개최
해남군, 친환경쌀 급식 공급학교에 벼 체험포 설치
해남군, 탄소중립 생활실천위한 환경의날 행사 개최
해남군, 농어촌 취약지역 생활여건 개조사업 2개소 선정
해남군, 올해부터 초등학생 입학축하금 지원사업 추진
해남군, 방치자전거 재활용 공공자전거로 대여
해남군, 하반기 외국인 계절근로자 294명 배정
해남군, 장학사업기금 기탁 잇따라
해남교도소, 기독교 관련 인형극 공연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