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오피니언
칼럼
독자기고
인터뷰
기자수첩
아파트 화재예방, 공동주택 세대점검으로 시작합시다

여수소방서 화학119구조대 소방장 정온유

2024년 06월 01일(토) 21:39
여수소방서 화학119구조대 소방장 정온유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소방청 통계에 따르면 최근 5년간 아파트 화재는 총 14,112건으로 2021년 이후 증가추세를 보이다가 2023년 2,993건(21.2%)으로 5년 중 가장 많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2022년도는 소방법령에서 많은 변화가 일어난 커다란 분기점이라고 할 수 있는데, 그 중 관심있게 봐야할 부분은 우리가 거주하고 있는 아파트와 관련된 ‘공동주택 소방시설 자체점검 실시’에 관한 개정 내역을 살펴보고자 한다. 필자는 이전에 옥내소화전설비에 관하여 기고하면서 ‘공동주택의 화재안전성능기준·기술기준(NFPC·NFTC 608)’을 설명하였으므로 이 부분은 넘어가고자 한다.

일반 건축물은 소방시설이 설치된 구역 또는 구획된 실에 들어가서 점검을 실시하지만 아파트의 경우에는 이 부분과 조금 다르다. 혹시 관리자나 점검업체가 직접 방문해서 점검하는 것을 본 적이 있는가? 아마 대부분은 거의 없었을 것이다. 몇 백 세대에서 많게는 천 세대가 넘어가는 대형 아파트의 경우 일일이 일정을 맞추고 점검하지 못하는 현실적인 문제가 있기 때문일 것이다.

그래서 점검 방법으로 자체점검 시, 2년 이내 모든 세대의 소방시설을 점검할 수 있도록 개정되었다. 예를 들어 작동점검만 하는 대상은 1회 점검 시 전체 세대수의 50%이상 실시해야 하고, 종합점검 대상은 1회 점검 시 전체 세대수의 30%이상 실시하여야 한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점검하지 못하는 세대에서는 세대 거주자가 ‘소방시설 외관점검표’를 참고하여 세대 내 소방시설을 스스로 점검해야 하는데, 입주민의 경우 소방시설 점검에 대한 전문 지식이 없을 수 있기 때문에 소방청과 한국소방시설관리 협회에서 제작한 동영상을 참고하여 점검하면 된다.

이처럼 아파트의 소방시설 점검에 대해서 더 이상 관리사무소(소방안전관리자), 관리업체뿐만 아니라 세대원 모두가 세대 내에 설치된 소방시설에 대하여 관심을 갖고 소중한 가족을 지킬 수 있는 ‘소방안전관리자’가 되길 기대해본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의 다른 기사 보기
개인형 이동장치(PM)의 실효적인 제재방안 필요
청렴으로 여는 행복한 미래
농지연금과 농지이양은퇴직불, 농업인의 안정적인 노후생활…
지진(地震), 전국 어디도 안전지대 아니다
6월은 호국보훈의 달이다.
아파트 화재예방, 공동주택 세대점검으로 시작합시다
강화군 캠핑장 화재 사건을 반면교사(反面敎師)로
폭염 속 온열질환 정확히 알고 예방합시다
영농철 농기계 사고에 대비합시다
축사화재예방
방심할 수 없는 산불예방
올 여름 폭우 지금부터 대비하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