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오피니언
칼럼
독자기고
인터뷰
기자수첩
장흥군에‘국립 전남호국원’유치와 지지를 바라며

장흥군 주민복지과장 오병찬

2023년 03월 24일(금) 17:06
장흥군 주민복지과장 오병찬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세계 어느 나라를 가든 국가를 위해 희생하거나 공헌한 사람의 숭고한 정신을 기리는 일은 사회적으로 큰 의미를 갖는다. 유공자뿐만 아니라 그 가족의 삶과 복지 향상을 위한 다양한 보훈 정책도 그 연장선상에서 진행된다.

우리나라도 마찬가지로 국가보훈대상자를 위한 여러 가지 정책을 마련하고 있다. 국립묘지를 조성은 그 가운데 기본이 되는 일이다. 유공자들을 생후에 편안히 안장하고, 그들의 충의와 위훈 정신을 후대에 전수하는 역사적 장소를 마련하는 것이다.

우리나라는 서울 등 현충원 2곳, 경북ㆍ영천 등 호국원 6곳, 서울 4.19 등 민주묘지 3곳 등 총 11곳의 국립묘지가 권역별로 운영되고 있다. 그러나 정책의 변화 등으로 국립묘지 안장 대상자가 확대됨에 따라 안장 여력이 급격히 감소하는 추세다. 현재 정부는 현충원과 호국원 각 1개소를 신설 중이며, 기존 호국원 3개소를 증설하는 일을 추진하고 있다.

광주·전남권 보훈가족이 국립묘지로 60% 이상 활용하고 있는 국립 임실호국원도 오는 2024년에는 만장이 예상된다. 대책 마련이 필요한 시점이다. 더욱이 광주·전남에 국립묘지가 없어 국가유공자들이 임실호국원을 이용함에 있어 접근성 불편을 호소하고 있다. 이에 따라 교통비와 같은 경제적 비용이 매년 약 25억 원 이상 발생하고 있다는 연구용역도 나왔다.

장흥군은 국가유공자 유족의 전북 임실호국원 이용 불편 해소를 위해 국립 전남호국원 유치전에 적극 뛰어들었다. 장흥군은 전남 중남부권의 중심지로써 도내 어느 곳에서나 1시간 이내 접근이 가능하다. 지역 간의 균형발전을 도모하면서 국가 시설 유치를 통한 상대적 소외감(빈곤) 해소, 그리고 이용자의 사회적 비용 해소 및 절감 등 다양한 이점이 있다.

장흥군은 지난해 말 국립 전남호국원 유치를 위해 정부에 사업을 건의했다. 그 결과 2023년도 정부예산에 타당성 및 기본계획 연구용역비 2억 원이 국가보훈처 예산에 반영됐다. 국가보훈처 주관으로 후보지 물색 및 타당성 연구용역이 초읽기에 들어갔다. 장흥군에서도 이에 발맞추어 후보지 물색, 용역 발주, 전남도 건의 등 발 빠르게 대응하고 있다.

최근에는 국립묘지를 누구나 쉽게 찾고 즐길 수 있는 힐링공간, 즉 가족공원으로 생각하는 주민 의식 변화가 빠르게 진행되고 있다. 더불어 지방소멸 위기 해소를 위한 유동 인구 증가와 지역 활성화의 큰 대안으로 손꼽히고 있다.

최소 2만기 이상 안장 규모의 국립호국원을 장흥군에 들어서게 되면 매년 40만 명에 가까운 유동 인구가 발생한다. 지역경제 활성화, 지역 브랜드 및 인지도 제고 등의 긍정적 파급효과도 만만치 않다. 특히 지방소멸 위기 해소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예상된다.

국가 시설 유치에 따른 4-50명 내외의 상주 직원 및 일자리 창출, 전국 보훈 가족의 호국 순례지 역할, 인근 지역 개발 효과에 따른 토지가격 상승(자산가치 상승), 관광 및 숙박 등을 연계한 관련 사업 발굴 등 다양한 연쇄 효과도 기대된다.

장흥군에 국립 전남호국원이 들어서기를 간절히 희망한다. 지역민들의 적극적인 지지와 단합된 분위기로 기대감도 무르익고 있다. 전남호국원 유치로 지방소멸위기의 시름을 덜고, 지역경제 활성화의 디딤돌을 마련할 수 있기를 군민의 한 사람으로서 바래본다.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의 다른 기사 보기
소방시설 불법행위 신고포상제 운영
여름철 에어컨 실외기 화재 주의하세요!
말벌로부터 피해를 예방하는 방법
무더운 여름 온열질환에 대해 알아둡시다
폭염대비 행동요령으로 시원한 여름을 보내자
다가오는 여름휴가 안전하게 준비하기
장마철 대비 안전을 확보하자
여름철 온열질환, 미리 대응하고 예방하자
마약, 알면서도 빠져드는 위험한 유혹
이파인 문자서비스와 과태료 스미싱 문자를 구별하자!
봄철, 야외활동 시 뱀 물림 주의
차량용 소화기 배치는 필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