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즐겨찾기 추가
오피니언
칼럼
독자기고
인터뷰
기자수첩
신고포상제, 생명의 문 함께 열어봐요

해남소방서 예방안전과 김진아

2023년 02월 06일(월) 20:58
해남소방서 예방안전과 김진아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새해 새봄을 여는 입춘인 4일이 지났다.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가 해제되고 일상 회복에 박차를 가하고 있는 가운데 많은 사람들이 영화관, 백화점 등 다중이용 시설을 찾을 것이다. 이렇게 다수가 이용하는 시설에서 화재가 발생한다면 사람들은 익숙하지 않은 장소에서 두려움에 사로잡혀 패닉에 빠질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비상구에 대한 관리가 더욱 중요하다.

비상구는 ‘화재나 지진 등 위급한 상황이 발생했을 때 급히 대피할 수 있도록 마련한 출입구’이다. 이렇게 비상시 다수가 사용해야 할 문을 장애물로 막는 행위는 불법행위이다.

이에 소방서는 비상구 신고포상제를 운영하고 있지만 운영 여부를 모르거나 신고방법을 몰라 실제 신고로 이어지는 경우라 드물다. 그렇다면 신고포상제는 무엇이며 신고는 어떻게 할 수 있는지 알아보자.

▲비상구 폐쇄·차단(잠금 포함)행위 ▲비상구·피난통로 물건 적치 ▲복도·계단·출입구(피난시설) 장애물 설치로 피난에 방해를 주는 행위 등은 불법에 해당된다.
신고포상제는 이런 불법행위를 국민의 자발적인 신고 유도를 통해 소방시설 유지관리에 반하는 위법행위를 원천적으로 근절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 신고포상제는 문화·집회시설이나 판매시설, 운수시설, 의료시설, 노유자시설, 숙박시설, 위락시설, 복합건축물 등을 대상으로 불법행위를 발견한다면 누구나 신고할 수 있으며 사진·동영상 촬영 후 신청서에 증빙자료를 첨부하여 방문·우편·팩스 등을 이용하여 관할 소방서에 접수하면 된다.

안전을 위한 노력은 어려운 것이 아니다. 건물 관계인은 비상구가 개방된 상태로 통행이 원활하도록 관리하고 건물을 이용하는 사람들은 비상구 폐쇄 등 불법행위에 관심을 갖고 신고포상제에 적극적으로 동참하여 내 가족과 이웃을 지키는데 노력하자.

기자이름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
이메일 jgkoreaja@hanmail.net
대한기자협회 광주전남협회의 다른 기사 보기
장흥군에‘국립 전남호국원’유치와 지지를 바라며
“마약범죄 근절 모두의 협력이 필요할때 ”
봄철 캠핑, 안전하게 즐겨보아요.
봄철 캠핑, 안전하게 즐겨보아요.
소방차 길 터주기 행복으로 가는 작은 실천
봄철, 해빙기 안전사고에 주의하자!
봄철 산불 예방을 위한 안전수칙 안내
이제는 선택이 아닌 필수가 될 차량용 소화기
공사장 화재 예방 안전 수칙
민생 위협하는 전세사기! 경찰, 특별단속 나섰다
봄철 건조한 날씨, 산불 예방에 힘써야 할 때!
“건설현장 노조의 불법행위 정상화를 위한 제도적 장치 필…